• <뉴스프리존, 2020.01.15>정운찬 前총리, 시진핑표 신도시 '중국 슝안신구' 방문...조용한 경제외교 화제
    • 2020.01.17
    • 정운찬 前총리, 시진핑표 신도시 '중국 슝안신구' 방문...조용한 경제외교 화제   '동반성장'의 저자로 잘 알려진 정운찬 전 국무총리(동반연구소 이사장)의  조용한 한중 경제외교가 화제가 되고 있다. 정운찬 전 국무총리는 지난  14일(화) 시진핑표 신도시로 알려진 중국 허베이성 '슝안신구(雄安新區)’를 방문했다. 정 전 총리는 이번 방문기간 중 중국 허베이성(河北省) 부성장&n...
  • 번호
  • 제목
  • 작성일
  • 조회
  • 631
  • <메가경제, 2019.12.31>정운찬 전 총리, 상생벤처 '끌림'과 폐지회수어르신들 찾아 '나눔의 가치' 확인
  • 20.01.03
  • 61
  • 630
  • <뉴스1, 2019.11.06>생각에 잠긴 전·현직 동반성장위원장
  • 19.11.08
  • 98
  • 629
  • <중앙일보, 2019.08.12>한·일 충돌, 원로들 나섰다 "DJ·오부치 선언으로 돌아가야"
  • 19.08.23
  • 132
  • 628
  • <뉴스토마토, 2019.06.16>정운찬 전 총리 "투자주도성장 정책 필요"
  • 19.06.28
  • 149
  • 627
  • <전남일보,,2019.05.27>광주경총, 정운찬 이사장 초청 금요조찬포럼
  • 19.05.31
  • 137
  • 626
  • <시사오늘, 2019.05.09>정운찬이 전한 트루먼 리더십…“모든 책임은 내가 진다”
  • 19.05.10
  • 146
  • 625
  • <크리스천투데이, 2019.04.26>정운찬 전 총리, 강소기업 포럼에서 동반성장 강조
  • 19.04.26
  • 130
  • 624
  • <뉴스 1.2019.04.03> 文대통령 만난 경제 원로들 "소득주도성장 보완하라"
  • 19.04.05
  • 126
  • 623
  • <조선일보, 2019.04.03>정운찬 "소주성은 경제 아닌 인권정책...최저임금 인상 속도 너무 빨라” 출처
  • 19.04.05
  • 113
  • 622
  • <시사오늘, 2019.03.15>정운찬 “불안한 韓 경제, 동반성장이 대안이다”
  • 19.03.15
  • 114
  • 621
  • <국민일보, 2019.03.04>손명원 “희생의 걸레정신 유훈으로 되새겨” 정운찬 “‘소득격차 줄여라’ 뜻 이어 경제 전공”
  • 19.03.08
  • 117
  • 620
  • <연합뉴스, 2019.02.26>정운찬 "한국경제 위기, 동반성장만이 살길"
  • 19.03.08
  • 100
  • 619
  • <머니투데이, 2019.02.12>백석문화대, 기업-학생 만남의장 워크숍 개최
  • 19.02.15
  • 99
  • 618
  • <프레시안, 2018.12.20> 정운찬 "대·중소기업 이익공유제가 방법이다"
  • 18.12.21
  • 120
  • 617
  • <경향신문, 2018.10.05> [창간기획-특별대담]일자리가 답이다 …정운찬 “경제정책엔 일석이조 없어…경제·인권 한꺼번에 못 잡아”
  • 18.10.26
  • 160
  • 616
  • <모닝 오늘, 2018.09.19> 정운찬 ˝남은 일생의 목표는 동반성장 사회건설˝
  • 18.09.28
  • 225
  • 615
  • <스포츠서울, 2018.08.10> KBO 'SAFE 캠페인' 홍보 애니메이션 제작업체 공개입찰
  • 18.08.17
  • 200
  • 614
  • <헤럴드경제, 2018.07.23>박갑주 교수 주관 정운찬 창조혁신 최고경영자과정 5기 수료식 성황리에 개최
  • 18.08.17
  • 140
  • 613
  • KBO 정운찬 총재, MLB 커미셔너 초청으로 MLB 올스타전 참관 및 커미셔너 회동
  • 18.08.17
  • 135
    • 1
    • 2
    • 3
    • 4
    • 5
    • 6
    • 7
    • 8
    • 9
    • 10